본문 바로가기
TV/스타.artistcoaching

(전문가부부심리코칭)"女배우 삼각관계 원인 " 선우은숙 밝힌 ♥이영하와 이혼한 진짜 이유,지금이 그때라면 이혼 안해!

by 달리코치 2021. 1. 12.
반응형

"남들은 이영하 바람 때문이라고 하지만, 그거 아니다. 내편 아닌 남의 편인 이영하가 힘들었던 거다."

선우은숙이 이영하와 이혼한 진짜 이유를 공개했다. 이혼 후 14년만에 밝힌 이유고, 정작 당사자 이영하는 이혼 사유도 모르고 헤어진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줬다.

11일 방송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는 아침에 다시 선우은숙 집을 찾은 이영하의 모습이 전파됐다. 전날 뱅쇼를 맛있게 나눠 마시며 달달한 시간을 보냈던 두 사람 사이에 냉기가 돌아 스튜디오를 긴장케 했다.



냉랭한 이유는 전날 말랑한 분위기에서 선우은숙이 이영하와 나눈 대화에 있었다.

선우은숙이 어려운 전남편이영하의 습관은 이영하의 술마시는 습관+회피의 성격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그 나이에 술을 그렇게 먹어도 건강한거 보면 대단하다"라고 말하자 이영하는 "단순해서 스트레스를 안 받는다. 나와 완전히 상관없는 일에 신경쓰거나 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에 선우은숙은 "자기가 그런 얘기를 하면 확 스치는 게 있다. 자기는 그게 장점이자 단점이다"라며 이영하의 그런 성격 때문에 자신이 받은 큰 상처를 털어놨다. 선우은숙은 "남이 날 고소를 하겠다고 하는데도 자기는 내편을 들어주지 않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무슨 이야기인지 모르겠다"는 이영하에게 선우은숙은 "그 여자 후배가 날 연예계 생활 못하게 하겠다면서 고소한다고 했는데 자기는 모른척 했다"고 말했다.

선우은숙은 "남들은 당신이 바람 펴서 헤어졌다고 했는데 우리는 아니잖아"라며 "그 여자가 그런 상황이 됐고 자기에게 엄청나게 메시지가 오면서 '모르는 척 해라'라고 왔다. 난 당신이 다 보여줘서 알고 있었다. 그런데 그 여자의 현재 남자친구 A에게 '남자 B가 이영하씨 후배다'라고 말해줬고, A가 '여자한테 확인했더니 법적으로 대응한다고 하는데 허위사실로 고소한다고 한다'고 말하더라. 그래서 '그럼 이영하에게 확인해 보세요'라고까지 했는데 그런데 당신은 모르는 일이라고 딱 잡아 뗐다"라며 과거 다른 여자와 얽힌 부부의 위기에 대해 털어놨다.

선우은숙은 "그 고소 사건으로 우리가 6개월간 사이가 안 좋았고 별거했다. 자기가 내 편을 들어주지 않았을 때 굉장히 상처였다"라고 털어놨다. 결국 두 사람의 별거와 이혼에는 제3자의 사건이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었음이 밝혀져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영하는 "난 세상 사는 이야기를 들으면 어렵다. 난 단순한 사람인데"라고 이야기했고, 선우은숙은 "괜히 이야기해서 분위기를 깼네"라고 미안해 했다.

냉랭한 부부 사이에 아들 부부가 조심스럽게 아이 태리를 맡기고 외출하게 됐다. 노부부는 어느새 아기의 애교에 녹아 냉랭한 분위기를 잊어버렸다.

이영하가 아들한테 하는 지혜의 교훈-아내의 편을 들어라! 

며느리는 우이혼 세편을 보며 모두 울었다.

이후 아들가족과의 외식중에 이영하는 선우은숙의 음식을 자상하게 챙겨줬다. 며느리는 "두 분이 어떻게 지내는지 다 아는데도 '우이혼'을 보면서 매번 울었다. 세번을 보는데 모두 울었다"며 "아버님은 제 남편에게 '너는 무조건 1순위가 선정이 편 들어야 한다'고 하신다"고 말했다.

선우은숙은 "진짜 그런말을 했다고? 사돈 어른이 아니라?"라며 놀랐고 아들 성원도 "아빠가 못한 이상향에 대해 저에게 많이 주입을 시키신다. 진짜 그러신다"고 응수했다.

며느리에게 시아버지 이영하의 질문?"사돈 어른이 우리 이혼으로 별 말씀 없으셨느냐"

이영하는 며느리에게 "사돈 어른이 우리 이혼으로 별 말씀 없으셨느냐"라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며느리는 "부모님 사이가 안좋아서 너가 중간에서 힘들면 어쩌나 친정 엄마 마음으로 걱정하신 적은 있지만 크게 생각지 않으신다"고 말했다.

선우은숙은 "아들이 결혼할 때 부모님 자리에 나란히 앉아야 하는데 어색함이 없게, 아들에게 누가 안되려고 그 전에 많은 왕래를 했다. 우리가 어색해하면 불편할까봐 일부러 더 만났다"고 아들 사랑을 드러냈다.

선우은숙은 한참 어린 아이를 키우는 젊은 아들 부부에게 "시간이 아깝다. 너네들 서로 많이 시간을 보내라"고 진심어린 조언을 했다.

"지금 만약에 그런 위기가 또 온다면 어머님 이혼하시겠느냐?" 며느리의 돌직구 질문?

전문코치의 tip?

심리부부 코칭이란? 무의식의 대화이다. 무의식의 마음은 보이지 않아서 소통의 원리를 알아차려야 한다.

감성의 대화를 나누는 단계를  말하며 Sensibility을 말한다. 마음 깊은 곳의 감성의 대화를 나누고 나면   서로의 가치나 생각의 깊은 대화를 이룰수 있고 그 생각을 실행으로 옮길수 있다. 선우은숙의 깊은 생각은 이영하가 내편이 되어주길 원했지만 회피하고 말았다. 14년 전에 전문가를 만나서 해결의 돌파구를  찾아 냈다면 지금 두 사람의 삶은 어떤 조화를 이룰 수 있었을까?

소통의 원리는 상대의 욕구를 알아차리고 감정을 이해하며 대화를 한다면 소중한 것을 놓치는 소통의 무지를 넘어서 관계를 잘 회복하여서  더 질적인 행복한 삶으로 성장해갈수 있다.

며느리는 "지금 만약에 그런 위기가 또 온다면 어머님 이혼하시겠느냐?"라고 돌직구로 물었고, 선우은숙은 단칼에 "이혼 안했다. 지금이었다면 풀었을 거다. 남편이 내 편이 아니라 남의 편이라 힘들었던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치료받는 느낌이 너무 좋다. 지금이라면 대화로 풀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하는 "난 정말 몰랐다. 왜 이혼을 하는지"라며 14년만에 알게된 부부의 이혼 사유에 만감이 교차한 얼굴을 보였다. 며느리는 "대화가 이렇게 중요한 것"이라며 부모님의 상황을 이해했다.

대화를 안하면 이렇게 서로의 마음을 모를 수 있구나? 



식사를 마친 부부는 아들 부부의 등떠밈 속에 한강 산책에 나섰다. 선우은숙은 "대화를 안하면 이렇게 서로의 마음을 모를수 있구나. 나는 왜 노력하려고 하지 않았지라는 생각이 든다. 과거에 머물러 있는게 좋은게 아닌데..."라고 말했고, 이영하는 "과거는 털어버릴수록 좋다. 좋은 추억은 간직하고 언?은 것은 다 털고. 현재에 지금 이순간에 충실하자"라고 말했다.

이 모습을 본 스튜디오에서는 "자기를 되돌아 보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인데 두분, 인생 드라마를 보여주신다"고 감탄했다.




728x90
반응형

댓글0